어머 이건

한 그루에 4500송이.jpg

이 농장에서 14년 전 심은 포도나무 한 그루에서 올해 4500송이의 포도가 달렸다. 일반 포도나무보다 100배 많은 양이다. 이 나무에서 뻗어나간 포도 나무 줄기는 무려 40미터에 달한다.

도덕현 희성 농장 대표는 “한 1미터 떨어져서 물을 준다. 또 시들거리면 더 멀리 물을 주고 해서, 이 나무가 가지고 있는 유전적 능력을(키웠다)면서 ”뿌리가 나와서 너희가 물을 먹어라, 내가 갖다주지 않겠다. 어려서부터 그렇게 교육을 시켰다”고 말했다.

인기 게시글

facebook
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